쉬는 날. R470 + 3축 리퍼를 끌고 30분씩 산책했다.

1. 첫번째 산책

100턴 모터

SCH-M715 | 1/16sec | F/2.8 | 0.00 EV | ISO-200 | Flash fired | 2011:03:01 18:55:17
SCH-M715 | 1/16sec | F/2.8 | 0.00 EV | ISO-200 | Flash fired | 2011:03:01 18:55:41

3W LED 켰을 때. 엄청난 밝기.




2 두번째 산책
50턴 모터로 교체

SCH-M715 | 1/512sec | F/2.8 | 0.00 EV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1:03:05 16:15:09
SCH-M715 | 1/1024sec | F/2.8 | 0.00 EV | ISO-50 | Flash did not fire | 2011:03:05 16:15:26


트레일러 위에 전선있는 박스가 전류계.

총 무게 3.9 + 8.6 = 12.5KG 

그 동안 80T, 100T 모터를 사용했다.

 

50T 모터+9T 피니언으로 바꾼 후 30분간 주행해보았다.

 

순간전류는 20A 이상 흘렀고 2단에서는 2~3A 측정됐고, 속도는 빠른 걸음, 3단에서는 가볍게 뛰는 속도

 

자전거도로 나들목 오르막도 2단에서 힘차게 올라갔다. 3단으로도 천천히 올라갈 정도의 파워~乃

(100T달았을 땐 1단에서 겔겔겔)

 

주행시간은 짧아졌지만 속도와 힘이 넘친다.

 

(모터 성능: 공회전시 7.4v에서 0.6~0.7A 전류 소모)

 

 

결론...고턴수 모터는 느릴 뿐만 아니라 힘도 그지같음;;; 가느다란 권선에 흐르는 전류의 한계 때문인 듯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Simulz Blog Page Counter
PageViews:
Posted by Simulz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어제 중랑천에서 산책하던중에 봤던거 같아요. 신기하더군요.

    꼬마아이가 아장아장 걸으면서 트레일러 잡을려는 장면 보고 배꼽 잡았습니다.

  2. 이 rc어디서파나요:-o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