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728x90
반응형

노면이 미끄럽거나 비가 많이 와서 물이 고인 부분을 고속으로 지나갈 때

일반 사계절용 타이어로는 수막현상 및 그립력 저하로 미끄러질 가능성이 매우 높다.

 

ATM 타이어를 장착 후 여러번 테스트를 해보았다.

타이어 사양: 한국 타이어 ATM 215/75/15R 6P

차량: 후륜구동 화물차

이에 돌꼈네

 

 

테스트1: 비오는 날 고속도로에서 80km/h 이상 달리면서 물이 고인 웅덩이(공사 구간)를 밟을 때 타이어가 뜨면서 차체가 우측으로 순간 밀렸는데 그대로 가속을 유지하고 웅덩이를 벗어났더니 바로 바닥에 접지를 했고 안정적으로 주행이 가능하였다.

 

테스트2: 비오는 날 고속도로를 100km/h 이상 달리면서 빗길(커브 구간)을 지나갈 때 마찰력 저하로 차체가 흔들렸으나 핸들을 고정 하면서 가속을 그대로 하니 미끄러짐 현상이 없어졌다.

 

테스트3: 급커브에서 밀림 현상이 많이 줄어들었다. 순정 범용 타이어에 비해 그립력이 좋다.

 

결론: ATM 타이어는 매우 두껍고 재질 특성상 접지력이 높다. 깍두기 모양에 틈새가 넓어서 물을 퍼밀어 내기 때문에 수막 현상이 줄어드는 효과가 있다.(옆에서 타이어 둘레를 보면 깍두기 블록이 톱니 처럼 돌출되어 있다)

 

ps. ATM 새 타이어는 처음 한 동안은 스키드 마크가 생기거나 제동시 소음이 발생할 수 있다.

다음엔 금호 타이어 ATM 모델로 테스트 해볼까 한다.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